본문 바로가기
냥일상

푸릇푸릇한 5월이다!황금연휴의 시작, 황금연휴 코로나

by 냠쓰 2020. 5. 1.

코로나로 시끌벅적한 2,3,4월을 지나 어느새 5월이 되었다.

학교 개학은 자꾸만 미뤄졌고 사회적 거리두기의 기간도 연장되었다.

그렇게 집에만 콕 박혀 있는 답답한 일상을 지내다 마치 코로나가 진정되어가는 대한민국의 상황처럼

푸르른 5월이 되었다.

 

황금연휴는 4월 30일 부처님 오신 날을 기점으로 해서 , 사회적 거리두기의 기간이 끝나는 날 연휴도 마치게 된다.

모두가 폭발하듯 거리로 쏟아져 나왔다.

이제 어느덧 확진자 수는 하루에 10명 안팎으로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.

의료진들의 노고 덕분에 대한민국은 일처리가 빨랐고 대처도 빨랐기에

지금의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지 않았나 생각된다.

 

그렇게 땀 흘려가며, 힘들게 사투를 벌여왔는데...

모두가 기다렸다는 듯 제주도로, 강원도로 여행을 가니....

의료진들이 보기엔 힘 빠지는 상황이 아닐까.

또 제주도민들은 얼마나 불안할까.

 

나만 해도 불안한 마음인데..

코로나가 진정되어 간다지만 아직 백신은 나오지 않았고

지금 이 순간에도 무증상 감염자가 어딘가에 있을지도 모른다.

 

꼭 놀러 가고 싶다면, 마스크를 잘 쓰고 손소독제를 휴대하여서 스스로 방역을 잘했으면 좋겠다.

항상 사건은 안전불감증, 안일해져 있을 때 일어나는 법이다.

 

얼른 이 상황이 끝나서 의료진들도 다시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!

푸른 하늘, 푸른 나무들처럼, 우리들의 미래도 밝기를.

 

 

댓글4